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조회 수 159 추천 수 0 댓글 0

청계산을 고정 목적산으로 정하고 매번 청계산을 오르자고 시작한지 4개월만에 드디어 매봉에 올랐습니다.

남들이 보면 웃을 일이지만 그 동안 청계산에 올 때마다 '매봉'까지는 가야하지 않는냐고 실랑이를 했었습니다.

번번이 실패했지만 천곡의 마음 속은 편치 않았습니다.


그런데 이번에는 드디어 '매봉'에 올랐습니다.

7명 참석 옥우들 중에 4.8명(노병선이 매봉 턱 밑에서 하산했음)이 '매봉'을 찍고 내려 왔습니다.

처음에는 본행 이동욱, 백인 이태극, 천곡 박인순이 나섰습니다.


매봉에서 인증샷을 찍고 하산하는데 노병선과 병산 최상민이 뒤늦게 올라오고 있었습니다.

노병선은 하산하는 팀과 합류하여 내려왔고, 병산은 '매봉'을 찍고 내려 오겠다며 계속 올라갔습니다.

나중에 쉬는 시간에 노병선이 "반올림하면 나도 매봉 찍고 내려온 거야" 하며 좌중을 웃겼습니다. 


역시 많이 걷고 땀을 흘리면 기분이 좋습니다.

성취감도 있고 뒷 맛이 좋습니다.

그래서 산이 좋습니다.


◆ 사진으로 보는 오늘의 산행

IMG_0023.jpg

스트레칭을 마치고 출발 직전 기념 촬영을 합니다. 언제나 그 자리지만 사람은 바뀌고 모습은 변해갑니다.

그래도 집안에 박혀 있는 늙은이들 보다는 젊습니다. 그리고 건강합니다...

좌로부터 최상민, 노병선, 박인순, 정학철, 이동욱, 김상열... 촬영은 이택극이 수고해 주었습니다.


IMG_0025.jpg

원터골 약수터에서 쉬어갑니다. 빵으로 속을 채우고 물로 배를 채웁니다.


IMG_0029.jpg

무일 정학철은 촬영에 열중합니다. 스마트폰에 자연을 가득 담아 하산합니다. 그래서 항상 뒤처집니다. 천곡은 이해합니다...


IMG_0036.jpg

신록이 우거진 숲을 배경으로 한 컷했습니다. 역광이 더욱 아름답습니다.


IMG_0043.jpg

매봉으로 오르는 도중에 경기소방대원들이 산악구조훈련을 하고 있었습니다. 헬기가 굉음을 내며 먼지를 일으킵니다.


IMG_0051.jpg

매봉에서 본행과 천곡이 인증샷을 했습니다. 이번에는 매봉에 있던 외국인 처녀가 촬영해 주었습니다.

백인 이태극은 먼저 하산했습니다.


IMG_0054.jpg

서울 동부지역 잠실벌을 보고 있습니다. 롯데타워는 이젠 서울의 랜드마크가 되었습니다. 어디서나 보입니다...


IMG_0064.jpg

매바위에서 하산하며 헬기장에서 훈련을 마친 소방대원들과 기념 촬영을 했습니다.

우리 국민의 안전을 위해 수고가 많습니다. 고맙습니다...


IMG_0067.jpg

매봉 턱 밑에서 하산하여 "반올림하면 나도 매봉 찍고 왔어!" 라고 외친 노병선 대원...


IMG_0074.jpg

본행 이동욱은 먼저 가고 나머지 6명이 하산주와 함께 늦은 점심을 맛있게 먹었습니다.

미꾸라지 튀김에 맥주에 소주를 말아 마시니 세상이 내 것이었습니다.


IMG_0090.jpg

백인 이태극이 스마트폰앱으로 이날의 산행기록을 보여줍니다.

운행거리 6.89km, 운행시간 3시간 36분(휴식시간 44분 포함)...


IMG_0091.jpg


◆ 회계 보고

                     수   입 

                                         지   출 

   항 목

    내 역 

   금 액(원) 

       항 목 

    내 역 

   금 액(원) 

    거 래 처 

    지불 방법   

    전기이월금 

      130,000

    아침 간식비  

 곰보 빵      

         6,650 

    파리바케트  

    체크카드

 

    소 계

      130,000

    회식비

 점심

        96,000

    남원추어탕

    체크카드

   회 비

   20,000*6인  

      120,000

 

    소 계

      102,650

 

 

   기부금  

 

               0

    차기이월금

 

      147,350

 

 

 

    소 계

      120,000

 

 

 

 

 

        수 입 합 계 

     250,000

            지 출 합 계 

     250,000

 

 


◆ 차기 일정 예고

    어느덧 가을입니다.

    가을하면 단풍...

    단풍을 찾아 버스를 타고 룰~루~~랄~라~~


                                                                                                              2017년 9월 24일(일)

                                                                                                              분당골 야탑산채에서

                                                                                                              옥우산우회장 천곡 박인순 올림